트렌드

'완전체' 국민연금 수책위 2기, 포스코 본점 서울→포항 이전 '찬성'

  • [마켓인]
  • 16일 오후 국민연금공단 충정로사옥서 회의
  • 포스코 등 10개사 정기주총 의결권 방향 결정
  • 수책위 전문가단체 추천 3명 등 9명 모두 참석
  • 삼성중공업 이사보수·신한지주 이사선임 '반대'
  • 등록 2023-03-16 오후 8:35:24
  • 수정 2023-03-16 오후 8:37:13
[이데일리 김성수 기자]국민연금기금 수탁자책임 전문위원회(수책위)가 포스코홀딩스 본점 소재지를 포항으로 이전하는 안건에 대해 찬성했다.

16일 투자은행(IB)업계에 따르면 국민연금 수책위는 이날 오후 서울 충정로 사옥에서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. 이날 회의에서는 포스코홀딩스, 삼성중공업, 신한지주 등 총 10개사의 정기 주주총회 안건 중 사내이사 등 임원 선임, 정관 변경, 이사 보수한도 등에 관한 의결권 행사 방향을 심의했다.

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 (사진=이데일리 노진환 기자)
이날 회의는 2기 수책위원 9명이 모두 참석한 첫 회의였다. 전문가단체가 추천해 새로 선임된 위원 3명을 포함해 9명이 모두 참석해서다.

수책위는 오는 17일 열리는 포스코홀딩스 정기 주주총회 안건 중 ‘서면에 의한 의결권 행사 폐지의 건’은 주주총회 참여 경로 축소 등 주주권익 침해 우려를 이유로 ‘반대’했다. 그 외 안건은 모두 ‘찬성’ 결정했다.

같은 날 열릴 삼성중공업 정기 주주총회 안건 중 ‘이사보수한도 승인의 건’은 보수한도 수준이 보수금액에 비춰 과다하다고 판단해 ‘반대’했다. 그 외 안건은 모두 ‘찬성’했다.

오는 23일에는 신한지주 정기 주주총회가 열린다. 신한지주 주총 안건 중 사내이사 진옥동 및 사외이사 성재호·이윤재 각 선임의 건에 대해서는 기업가치 훼손 또는 감시의무 소홀 등을 이유로 ‘반대’했다. 그 외 안건은 모두 ‘찬성’ 결정했다.

이밖에 메리츠증권(이달 17일), 삼성바이오로직스(17일), BNK금융지주(17일), 네이버(22일), 롯데칠성음료(22일), 현대모비스(22일), 현대홈쇼핑(23일)의 정기 주주총회 안건에 대해서는 회사 측 제안에 모두 ‘찬성’ 결정했다.

수책위는 국민연금기금이 보유한 상장주식에 대한 주주권 및 의결권 행사와 책임투자 관련 주요 사안을 검토·결정하기 위해 기금운용위원회(기금위) 산하에 설치한 위원회다. 업계에선 주총 시즌이 열릴 때마다 사실상 국민연금의 ‘캐스팅보트’ 역할을 하는 수책위원들의 표심에 주목한다.

SRE 랭킹
※ 제34회 SRE 설문조사 결과입니다.
※ 제34회 SRE 설문조사 결과입니다.
트렌드

'완전체' 국민연금 수책위 2기, 포스코 본점 서울→포항 이전 '찬성'

  • [마켓인]
  • 16일 오후 국민연금공단 충정로사옥서 회의
  • 포스코 등 10개사 정기주총 의결권 방향 결정
  • 수책위 전문가단체 추천 3명 등 9명 모두 참석
  • 삼성중공업 이사보수·신한지주 이사선임 '반대'
  • 등록 2023-03-16 오후 8:35:24
  • 수정 2023-03-16 오후 8:37:13
[이데일리 김성수 기자]국민연금기금 수탁자책임 전문위원회(수책위)가 포스코홀딩스 본점 소재지를 포항으로 이전하는 안건에 대해 찬성했다.

16일 투자은행(IB)업계에 따르면 국민연금 수책위는 이날 오후 서울 충정로 사옥에서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. 이날 회의에서는 포스코홀딩스, 삼성중공업, 신한지주 등 총 10개사의 정기 주주총회 안건 중 사내이사 등 임원 선임, 정관 변경, 이사 보수한도 등에 관한 의결권 행사 방향을 심의했다.

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 (사진=이데일리 노진환 기자)
이날 회의는 2기 수책위원 9명이 모두 참석한 첫 회의였다. 전문가단체가 추천해 새로 선임된 위원 3명을 포함해 9명이 모두 참석해서다.

수책위는 오는 17일 열리는 포스코홀딩스 정기 주주총회 안건 중 ‘서면에 의한 의결권 행사 폐지의 건’은 주주총회 참여 경로 축소 등 주주권익 침해 우려를 이유로 ‘반대’했다. 그 외 안건은 모두 ‘찬성’ 결정했다.

같은 날 열릴 삼성중공업 정기 주주총회 안건 중 ‘이사보수한도 승인의 건’은 보수한도 수준이 보수금액에 비춰 과다하다고 판단해 ‘반대’했다. 그 외 안건은 모두 ‘찬성’했다.

오는 23일에는 신한지주 정기 주주총회가 열린다. 신한지주 주총 안건 중 사내이사 진옥동 및 사외이사 성재호·이윤재 각 선임의 건에 대해서는 기업가치 훼손 또는 감시의무 소홀 등을 이유로 ‘반대’했다. 그 외 안건은 모두 ‘찬성’ 결정했다.

이밖에 메리츠증권(이달 17일), 삼성바이오로직스(17일), BNK금융지주(17일), 네이버(22일), 롯데칠성음료(22일), 현대모비스(22일), 현대홈쇼핑(23일)의 정기 주주총회 안건에 대해서는 회사 측 제안에 모두 ‘찬성’ 결정했다.

수책위는 국민연금기금이 보유한 상장주식에 대한 주주권 및 의결권 행사와 책임투자 관련 주요 사안을 검토·결정하기 위해 기금운용위원회(기금위) 산하에 설치한 위원회다. 업계에선 주총 시즌이 열릴 때마다 사실상 국민연금의 ‘캐스팅보트’ 역할을 하는 수책위원들의 표심에 주목한다.